2020-07-14 20:14 (화)
정세균 국무총리, 첫 민생 현장 전통시장 방문 상인 격려
상태바
정세균 국무총리, 첫 민생 현장 전통시장 방문 상인 격려
  • 박동웅 기자
  • 승인 2020.01.18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우림골목시장 찾아 성수품 물가점검… 과일 등 직접 구매하며 시민 의견청취도
정세균 총리

[KNS뉴스통신=박동웅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가 첫 민생 현장으로 전통시장을 방문해 상인들을 격려했다.

정 총리는 18일 오후 서울 중랑구에 자리한 우림골목시장을 방문했다. 이날 방문에는 조재호 농식품부 차관보, 이재홍 중기부 소상공인정책실장, 류경기 중랑구청장과 우림골목시장 박철우 상인회장 등이 함께했다.

이번 방문은 취임 이후 첫 민생 현장 일정으로 설 명절을 일주일 앞두고 설 성수품 수급상황과 장바구니 물가를 점검하는 한편 새로운 소비·유통환경에 맞춰 전국 최초로 쇼핑카트 마련, 무료 배송서비스 등 혁신적 변화를 도입하고 있는 우림시장 상인들의 현장 목소리를 직접 듣고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정 총리는 류경기 중랑구청장으로부터 우림골목시장 현황 등에 대한 설명을 들은 후 시장 점포를 방문해 과일, 견과류 등 설 성수품을 직접 구입하면서 주요 품목들의 수급 상황과 체감물가에 대한 시민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상인들을 격려했다.

한편, 이날 구입한 물품들은 인근 복지시설에 전달해 소외된 이웃들과 따뜻한 마음을 나누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박동웅 기자 vnews@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