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5 23:10 (일)
해수부, 안전한 설 명절을 위한 국가어항 합동 점검 실시
상태바
해수부, 안전한 설 명절을 위한 국가어항 합동 점검 실시
  • 김덕녕 기자
  • 승인 2020.01.08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덕녕 기자]  해양수산부는 많은 국민들이 귀향에 나서는 설 명절을 대비하여  6일부터 17일까지 주요 국가어항의 취약시설, 다중이용시설, 건설사업장에 대한 합동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에는 해양수산부와 지방해양수산청, 지방자치단체, 한국어촌어항공단 관계자 등으로 구성된 합동점검반이 나선다. 점검반은 2019년도에 국가어항으로 새롭게 지정된 진두항(인천 옹진), 개야도항(전북 군산), 송도항(전남 신안), 오천항(전남 고흥), 장목항(경남 거제)을 포함한 23개 국가어항에 대해 점검을 실시한다. 

점검반은 어항시설의 손상, 균열여부 등을 점검하고, 안전난간, 차막이, 방충재 등 안전 관련 시설 설치현황을 중점적으로 확인할 예정이다. 특히, 건설현장에서는 현장 내부의 방화시설을 점검하고 안전조치 상태 등을 철저히 확인할 계획이다. 

장묘인 해양수산부 어촌어항과장은 “위험요소가 발견될 경우 출입통제 등의 안전조치 후 긴급 보수 · 보강을 신속히 실시하여 설 연휴에 국민들이 안전하게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김덕녕 기자 kdn@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