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6 23:09 (일)
정헌율 익산시장, 국립익산박물관 개관 준비 현장 찾아
상태바
정헌율 익산시장, 국립익산박물관 개관 준비 현장 찾아
  • 우병희 기자
  • 승인 2019.12.26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우병희 기자] 정헌율 익산시장은 26일 내년 1월 10일 정식 개관 준비로 분주한 국립익산박물관을 찾아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미륵사지 정비, 미륵사지 관광지 조성 추진현황을 점검하는 등 현장행정을 펼쳤다.

시에 따르면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익산 미륵사지 내에 위치한 국립익산박물관에는 미륵사지 출토유물뿐만 아니라 왕궁리 오층석탑 사리장엄구(국보 제123호), 입점리고분 출토 금동관 등 익산문화권 출토 주요 대표유물과 전북 서북부권역의 발굴 매장문화재들이 보관 전시될 예정이다.

시는 기존 미륵사지 주차장 부지에 들어선 박물관이 사적 경관을 고려, 숨은 박물관으로 건축됨에 따라 미륵사지 남쪽 광장에 대한 정비를 완료하고 미륵사지와 박물관의 관람 동선을 새롭게 조정했다.

또 광장 남쪽에 조성 중인 미륵사지 관광지의 주차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관광지 부지에 임시 주차시설과 관광안내소 등 편의시설을 우선 설치할 계획이다.

아울러 국립익산박물관 개관에 맞춰 국립전사박물관, 왕도역사관, 원광대학교 박물관 등 익산 소재 국·공·사립박물관 10개소와 연계해 시민과 방문객을 대상으로 박물관 체험 프로그램 운영할 예정이다.

현재는 이색박물관 코스, 생생박물관 코스 등 익산 박물관 시티투어만 운영 중이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현장에서 청취한 애로사항을 해결하고 미륵사지 정비, 미륵사지 관광지 조성 관련 우회도로의 조속한 개설과 편의시설 확충, 도로이정표 정비를 통해 국립익산박물관의 원활한 운영 및 활성화를 위해 적극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국립익산박물관은 전라북도 미륵사지유물전시관을 국립으로 승격하고자 하는 익산시민의 염원을 담아 지속 건의한 결과 2015년 12월 30일 국립으로 승격돼 2018년 4월 착공, 2020년 1월 10일 개관할 예정이다.

구 전시관은 리모델링 후 사회교육관으로 활용할 예정으로 2020년 12월 준공 예정이다.

우병희 기자 wbh4757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