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2 13:40 (수)
박지원 “친박 신당 원내교섭단체 구성· 박근혜 영향력 행사↑”
상태바
박지원 “친박 신당 원내교섭단체 구성· 박근혜 영향력 행사↑”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12.24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박정민 기자] 대안신당 소속 박지원 의원이 24일 "총선에서 친박 신당이 일부 지역을 기반으로 승리하는 등 원내 교섭단체를 구성할 수도 있고 특히 대선 국면에서 보수의 대선 후보를 박근혜가 지명할 만큼 영향력을 행사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박 의원은 이날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이같이 말하고 "박근혜 탄핵 및 5.18 정신을 부정하는 등 시대 정신과 역사의식을 망각한 보수 세력에 대항해 진보도 통합하면 대선은 (진보 측이) 이길 수 밖에 없다"고 덧붙였다.

박 의원은 방송에서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에게 직격탄을 날렸다. 그는 "황교안 대표가 추진했던 보수대통합은 황 대표의 리더십 때문에 결국 보수의 분열을 촉진하고 있다"며 "총선에서는 분열되고, 총선 이후에나 보수의 통합이 이루어질 것"이라고 봤다.

이어 "본래 보수는 잘 뭉치는데 총선을 앞두고 친이 비박계의 국민통합연대, 친박계의 우리공화당, 유승민계의 새로운보수당 이렇게 보수가 4분된 것은 초유의 일"이라고도 했다.

한편, 박지원 의원은 북한이 '성탄절, 연말 선물'을 언급한 데 대해서는 "저의 예측이 틀리기를 바라지만 북한의 선물은 ICBM 발사가 될 것"이라고 관측했다.

박정민 기자 passion@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