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2 08:36 (목)
농어촌공사, 청년농들과 허심탄회한 대화의 시간 가져
상태바
농어촌공사, 청년농들과 허심탄회한 대화의 시간 가져
  • 장경정 기자
  • 승인 2019.12.19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인식 사장, 우리 농업의 미래와 전망에 대해 특강하고, 청년농들과 진솔한 대화 나눠
청년농과 간담회하며 현장 애로사항 청취하고 안정적 영농정착을 위해 계속해서 노력할 것
△공사와 전남농업기술원은 19일 나주 본사에서 청년농업인을 초청해 간담회를 열고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사진=한국농어촌공사 제공]
△공사와 전남농업기술원은 19일 나주 본사에서 청년농업인을 초청해 간담회를 열고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사진=한국농어촌공사 제공]

[KNS뉴스통신=장경정 기자]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 이하 공사)는 전라남도 농업기술원(원장 김성일, 이하 기술원)과 함께 19일 나주 본사에서 농업 발전을 위한 청년농업인을 초청해 간담회를 열고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간담회는 청년 농업인의 현장 경험을 직접 듣고, 청년농들의 의견을 수렴해 개선방안을 찾기 위해 마련된 자리로, 전남 농업기술원에서 시군 추천을 받아 선발된 청년 농업인 41명이 참석했다.

△김인식사장은 우리 농업의 미래와 전망을 주제로 특강을 하며 청년농들에게 농업에 대한 그동안의 경험과 노하우를 공유했다.[사진=한국농어촌공사 제공]
△김인식사장은 우리 농업의 미래와 전망을 주제로 특강을 하며 청년농들에게 농업에 대한 그동안의 경험과 노하우를 공유했다.[사진=한국농어촌공사 제공]

김인식 사장은 ‘우리 농업의 미래와 전망’에 대한 특강을 통해 “우리 농업이 단기간에 기술발전을 이룬 것은 앞으로의 가능성 또한 높다는 뜻이기도 하다”며 “농업의 가치를 알아보고 농업을 선택한 젊은 청년농들 이야말로 발전의 주역”이라고 격려했다.

이어 간담회에서는 청년농들이 현장에서 겪는 어려움과 농지은행 관련 제도개선 건의 사항 등을 허심탄회하게 대화했다.

△한국농어촌공사와 전남농업기술원이 개최한 간담회에 참석한 청년농업인들[사진=한국농어촌공사 제공]
△한국농어촌공사와 전남농업기술원이 개최한 간담회에 참석한 청년농업인들[사진=한국농어촌공사 제공]

참석한 청년 농업인들은 “농업에 뛰어들며 가장 큰 장벽으로 다가왔던 부분이 바로 농지확보였다”면서 청년창업농이나 2030세대 농지지원 기준 개선과, 만40세 이상의 창업농을 위한 제도 마련 등을 건의했다.

공사는 12년부터 매년 약 3천여명의 청년 농업인에게 임대와 매입을 통해 3,500ha에 이르는 농지 지원해 오고 있으며, 투명한 제도 운영으로 청년농들이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

장경정 기자 knskj1011@daum.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