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6 21:38 (일)
통영 리스타트 플랫폼, 10일 개소식
상태바
통영 리스타트 플랫폼, 10일 개소식
  • 정호일 기자
  • 승인 2019.12.10 1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 신아조선사무실 건물을 창업지원공간으로
사진=통영시
사진=통영시

[KNS뉴스통신=정호일 기자] 통영시와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는 10일 과거 신아조선소 사무실로 사용했던 본관 건물을 창업지원공간이자 문화‧예술 공간으로 리모델링한 ‘통영 리스타트 플랫폼’의 개소식을 개최했다.

통영 리스타트 플랫폼은 총 6개 층으로, 기존 (구)신아조선소 건물 형상을 유지한 채 내부 업무시설이었던 공간을 멀티스튜디오, 갤러리, 강의실, 창업 사무실, 세미나실 등으로 탈바꿈했다.

시와 LH는 통영 리스타트 플랫폼의 개소를 맞아 10일부터 13일까지 나흘간 각종 공연, 포럼, 세미나, 예술분야 창업아카데미, 지역예술인 Festa 등 프로그램과 전시·체험 등 개소행사를 진행하고, 행사 이후에도 각종 공연·전시 및 교육프로그램을 진행 창업지원공간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아트홀 통, 갤러리 영, 세미나실·미디어실 각 공간의 대관의 기회를 제공하여 시민 누구나 사용 할 수 있는 열린 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이 날 개소식에는 김경수 경남지사, 김이탁 국토부 도시재생 기획사업단장, 강석주 통영시장, 변창흠 LH사장, 강혜원 통영시의회 의장, 통영시의원 전원이 참석해 개소를 축하했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통영 리스타트 플랫폼의 개소는 과거 5000 명이 넘는 사람들이 종사했던 조선업 현장에 다시 사람을 불러 모으고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일이며, 앞으로도 통영시는 시민과 함께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사회적 기업이나 민간의 참여를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호일 기자 hoiel@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