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0 22:40 (월)
인천 중구, 둘째아부터 출산장려금 지원 추진
상태바
인천 중구, 둘째아부터 출산장려금 지원 추진
  • 김재우 기자
  • 승인 2019.12.10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재우 기자]

인천 중구(구청장 홍인성)은 내년부터 출산장려금 지원을 확대한다.

구는 출산율 저하로 인한 사회문제에 적극 대처하고 출산 장려 분위기를 조성하고자 내년부터 다자녀의 기준을 3자녀에서 2자녀로 확대 추진하겠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현재 구는 셋째아 이상 월 10만원씩 2년간 다자녀 양육지원금을 지원하고 있으며, 내년부터 둘째아는 일인당 100만원, 셋째아는 300만원, 넷째아 이상은 500만원을 지급하는 출산장려금을 확대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요건은 출생일 기준 부 또는 모가 12개월 이전부터 중구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는 2020년 1월 1일 이후 출생아로, 관할 주소지 행정복지센터에 90일 이내로 신청하면 된다. 단, 거주기간이 12개월 미만인 경우에는 12개월이 경과한 날부터 지원대상이 된다.

홍인성 구청장은 “심각한 저출산 사회에 직면하여 출산가정에 실질적으로 경제적인 도움을 주고자 출산장려금 지급대상자를 확대 개정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출산 및 양육가정에 필요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재우 기자 woom00211@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