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3 21:34 (금)
맘스터치, '포테이토버거' 신규 광고서 후크송 더 해
상태바
맘스터치, '포테이토버거' 신규 광고서 후크송 더 해
  • 신일영 기자
  • 승인 2019.12.03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 잡았어? 감자 봤어!"… 잘 만든 CM송 하나, 열 광고 안 부럽네

[KNS뉴스통신=신일영 기자] 반복되는 리듬과 따라 하기 쉬운 간단한 가사로 이루어진 '중독성 甲(갑)' CM송이 광고업계의 흥행요소로 자리 잡고 있다. 여기에 독특한 안무까지 더해지면, 대중의 관심은 배가 된다.

버거&치킨 브랜드 맘스터치는 새 모델인 모모랜드 주이, 유튜버 윤쭈꾸와 함께한 신제품 ‘포테이토버거’ 광고 공개 후, 5일 만에 유튜브 조회수 100만 뷰를 돌파했다.

이번 맘스터치 광고의 포인트는 신제품의 속재료인 통감자 슬라이스를 강조한 중독성 있는 CM송이다.

광고 속에서 두 모델은 포테이토버거의 속재료인 통감자 슬라이스를 부각하는 랩과 함께 신나는 댄스를 선보인다. “감 잡았어? 감자 봤어!” 라는 대사를 시작으로, 언어유희를 활용한 랩을 재치 있게 쏟아내며 중독성 있는 후크송을 연출했다. 온라인에서는 “요래요래 유행 예감이다”, “낼 모레 시험인데 이거 들었다가 중독돼 버렸다”, “나도 모르게 춤을 따라 추고 있었다” 등의 긍정적인 후기를 쏟아내고 있다.

맘스터치 관계자는 "유행과 재미에 민감한 1020 소비자들이 공감할만한 컨텐츠로 포테이토버거 CM송을 제작하게 됐다”라며 “실제로 소비자들의 좋은 반응이 이어지고 있어 올 겨울 광고계에 큰 돌풍을 일으킬 것으로 전망된다."라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모션을 통해 1020 소비자에게 좀 더 다가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설명했다.

신일영 기자 shawit@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