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3 22:22 (금)
진천군, 2020년도 사자휘호 ‘선즉제인(先則制人)’…송기섭 군수 “앞서가는 군정 펼칠 것”
상태바
진천군, 2020년도 사자휘호 ‘선즉제인(先則制人)’…송기섭 군수 “앞서가는 군정 펼칠 것”
  • 성기욱 기자
  • 승인 2019.12.02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타 지자체보다 한발 앞서고 차별화된 전략 등 지역발전 견인 내세워
송 군수, “무한경쟁시대, 지역 여건 반영한 선도적 군정 중요성 증대”
“자치단체경쟁력 강화, 공직자 능동적‧창의적 자세 필수” 당부 나서
송기섭 진천군수는 2일 월례조회에서 2020년도 사자휘호 '선즉제인'을 밝히며, 선도적 행정에 나설 것을 직원들에게 당부했다. [사진=진천군]
송기섭 진천군수는 2일 월례조회에서 2020년도 사자휘호 '선즉제인'을 밝히며, 선도적 행정에 나설 것을 직원들에게 당부했다. [사진=진천군]

[KNS뉴스통신=성기욱 기자] “내년도에는 그 어느 때 보다 앞서가는 행정으로 가시적인 지역발전을 이끌어낼 수 있도록 힘을 모아가자”

송기섭 충북 진천군수는 2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소속 공직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12월 월례조회에서 2020년도 군정운영 철학을 담은 ‘선즉제인(先則制人)’의 사자휘호를 밝히며 이와 같이 말했다.

‘선즉제인(先則制人)’은 ‘일을 도모하려면 무엇보다 선수를 치는 것이 중요하다’는 뜻의 사기 항우본기에서 유래한 중국 고사로, 진천군은 내년도 타 지자체보다 한발 앞서고 차별화된 전략으로 지역발전을 힘차게 견인해 나가겠다는 취지에서 신년 사자휘호로 선정했다.

송 군수는 “중앙정부가 사업의 내용과 방식을 일률적으로 결정해 자치단체가 동일하게 집행하던 시대는 지나간 지 오래”라며 “자치단체의 특수성‧자율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는 현 시점에서, 지역의 잠재성을 크게 발현할 수 있는 성장전략을 수립하고 지역특성에 맞는 선도적 행정을 펼쳐가는 것은 자치단체 경쟁력 강화의 핵심이다.”라고 강조했다.

또, 그는 “진천군의 선도적 제안을 통해 올 한 해 여러 지방정부들과 함께 힘 있게 펼쳐왔던 ‘공유도시 협력사업’과 ‘수도권 내륙선 국가철도 구축사업’ 역시 타지자체와 차별성 있는 정책추진으로 지역의 내생적 발전을 이끌기 위한 전략이었다.”라고 말했다.

특히, “이제는 거시적 차원의 전략‧정책뿐 아니라 주민생활과 밀접하게 관련 있는 각종 시책을 추진하는 데 있어 이러한 선도적인 행정이 발현될 수 있도록 더욱 힘써야 할 때”라고 전했다.

여기에, “무엇보다 정책 하나하나를 추진함에 있어 능동적이고 창의적인 자세를 갖춰야 선도성이 발현될 수 있다.”며, “타 자치단체에서도 일상적으로 추진하는 일반화된 정책도 중요하지만, 지역의 발전과 지역주민의 편익을 극대화 할 수 있는 선도적 행정 추진에 더욱 앞장서주길” 당부했다.

아울러, “올 한 해 동안 우리 공직자들이 보여준 헌신에 감사드린다.”며, “전국에서 손을 꼽을 정도로 놀라운 발전을 거듭하고 있는 우리 군이 더 큰 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내년도에도 한발 앞선 선제적 군정에 더욱 힘을 모으자”고 덧붙였다.

한편, 진천군은 눈앞의 단기성과에 매몰되지 않고 거시적이고 장기적인 안목 속에 흔들림 없는 군정을 추진해 나가자는 뜻을 담은 ‘유지경성(有志竟成)’을 올해 사자휘호로 선정해 군정을 추진해왔다.

성기욱 기자 skw8812@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