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0 22:40 (월)
남동사할린센터 글쓰기반, 시로 사랑의 마음 전해
상태바
남동사할린센터 글쓰기반, 시로 사랑의 마음 전해
  • 김재우 기자
  • 승인 2019.11.23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재우 기자] 인천 남동사할린센터에서 글쓰기 강좌를 듣는 영주귀국 사할린 한인들이 마음을 시로 표현하기 위해 열정을 불태우고 있다.

인천 남동구(구청장 이강호)는 영주귀국 사할린한인의 건강하고 즐거운 노후 생활을 위해 취미·교양 프로그램, 전통문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취미·교양 프로그램 중 글쓰기반(명순이 강사)에선 연말을 맞아 소중한 사람에게 시로 마음을 전하는 특별 수업을 마련했다.

명순이 강사는 “천사님들(인천과 사할린의 한 글자씩 조합한 단어로 참여자들에 대한 호칭)의 한국어 수준 차이가 있으나 내용과 표현이 풍부하며 시를 완성해가는 즐거움이 있다”고 말했다.

참여자들은 자녀, 손녀에게 마음이 담긴 시를 전하기 위해 어느 때보다 열정이 넘쳤다.

한 참여자는 “선생님의 도움으로 사할린 밤하늘의 별에 대한 그리움을 시로 표현해 봤다”며 “시를 짓는 다는 것이 이렇게 재미있다는 걸 느낄 수 있는 수업이어서 유익했다”고 소감을 남겼다.

남동구는 영주귀국 사할린한인 거주 비율이 전국에서 안산시 다음으로 많은 지방자치단체로 꼽히고 있으며, 영주귀국 사할린한인의 기초생활 유지 및 안정적 지역사회 정착을 위해 지원하고 있다.

김재우 기자 woom00211@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