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8 21:04 (일)
농진청, 수요자 참여형 벼 품종 개발 소비자 밥맛 평가회
상태바
농진청, 수요자 참여형 벼 품종 개발 소비자 밥맛 평가회
  • 김덕녕 기자
  • 승인 2019.11.22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덕녕 기자] 농촌진흥청은 지난 20일 충남의 대표적인 쌀 브랜드 ‘아산맑은 쌀’의 새로운 품종 개발을 위한 수요자 밥맛 평가회를 충남 아산시농업기술센터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밥맛 평가에는 소비자평가단과 농업인, 농협도정공장(RPC) 관계자, 주민 등 70여 명이 참여했다.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에서 개발 중인 벼 조생종(3계통)과 중만생종(4계통)2)이 대상이며, 아산시 둔포면과 영인면의 농가에서 재배했다.

이날 밥의 찰기와 모양, 맛, 느낌 등을 기준으로 평가하여 최종 수원 602계통이 선정되었으며, 지역민 공고를 통해 품종 이름을 선정한다.

이후 농촌진흥청 신품종선정위원회에 상정하여 최종 품종등록을 결정한다.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김병주 중부작물과장은 “지방자치단체와 소비자의 참여로 지역 대표 품종을 만들고 이로 인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 할 수 있으리라 기대된다”라며, “지속적으로 소비자 요구를 충족할 수 있는 현장 중심 연구를 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김덕녕 기자 kdn@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