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1 19:49 (수)
문경시,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주차 민·관 합동점검
상태바
문경시,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주차 민·관 합동점검
  • 장세홍 기자
  • 승인 2019.11.22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문경시
사진=문경시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경북 문경시는 지난 20일부터 21일까지 이틀간 지체장애인편의시설 문경시지원센터와 2019년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민·관 합동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점검은 위반율이 높고 민원이 많이 제기되는 아파트, 판매시설 및 공공시설 장애인주차구역에 불법주차 여부를 확인해 주차위반 통보서 발행, 안내문 배부 등 시민들의 인식개선을 위한 홍보 및 계도활동을 펼쳤다.

장애인 전용주차구역은 보행 장애가 있는 자의 이동편의를 위해 설치한 특별구역으로 ‘주차가능’표지를 발급받은 차량만이 이용할 수 있다.

장애인차량 표지가 있더라도 장애인이 운전·탑승하지 않으면 주차할 수 없으며, 장애인 전용주차구역 불법주차 법규위반 행위를 발견할 경우 누구나 ‘생활불편 스마트폰 신고’ 앱으로 간편하게 신고할 수 있다.

불법행위로 인한 처벌로는 불법주차 10만원, 주차방해 50만원, 장애인표지 위‧변조, 대여 등에 대하여는 200만원의 과태료 처분을 하게 된다.

문경시 관계자는 “장애인 전용주차구역 위반신고가 급증하고 있다”며 “장애인의 이동편의를 위해 장애인전용주차구역을 꼭 피해서 주차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