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8 23:25 (토)
전남도, ㈜남해화학과 남북 협력사업 및 농자재 개발 업무협약
상태바
전남도, ㈜남해화학과 남북 협력사업 및 농자재 개발 업무협약
  • 방계홍 기자
  • 승인 2019.11.13 0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농기원 대북지원 농자재 및 다목적 비료개발 공동 추진
업무협약식[사진=전남농기원]

[KNS뉴스통신=방계홍 기자] 전라남도농업기술원(원장 김성일)과 ㈜남해화학(사장 이광록)은 남북 협력사업 지원 및 양파 등 주요 작물에 대한 다목적 농자재 개발을 위해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고 12일 밝혔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대북 지원을 위한 자재 개발과 고령화 및 농촌 인력난을 해결하기 위한 다목적 맞춤형 비료 등 농자재를 공동 개발하여 생산비를 절감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기로 하였다.

그동안 전남농업기술원과 ㈜남해화학은 남북 협력사업을 위한 농자재를 개발하여 감자, 배추 등 주요 작물에 대한 재배시험을 완료하였다. 특히, 감자에 대한 효과가 우수한 농자재를 선발하여 남북관계가 개선되면 대북 지원 사업에 활용할 계획이다.

김성일 전남농업기술원장은 “양 기관이 대북지원용 농자재 개발을 통한 남북 협력사업을 원활하게 추진할 수 있게 되어 남북 화해 분위기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 된다”고 말했다.

한편, ㈜남해화학 이광록 사장은 “전남농업기술원과 맞춤형 다목적 농자재 및 대북 지원용 자재 개발에 공동으로 협력하여 우리 농업인들과 북녘 동포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라남도는 앞으로도 남북화해 분위기 조성을 위한 대북 지원용 농자재 개발과 농업현장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자재 개발을 위해 민관산학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농업 현장의 어려운 문제를 해결해 나갈 계획이다.

방계홍 기자 chunsapan2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