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문화재단, 2019 아트트럭 기획공연 어반 스테이지 개최
상태바
용인문화재단, 2019 아트트럭 기획공연 어반 스테이지 개최
  • 정찬성 기자
  • 승인 2019.11.07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심 속 겨울밤을 수놓을 라이브 발라드 공연

[KNS뉴스통신=정찬성 기자] ()용인문화재단(이사장 백군기)1116() 오후 5시 동백호수공원 광장에서 이동식 무대인 아트트럭의 두 번째 기획 형 공연으로 발라드 가수들의 라이브 무대로 꾸며지는 <어반 스테이지>를 무료로 개최한다.

발라드 콘서트 형식의 <어반 스테이지>는 수능을 마친 수험생들과 가족, 연인을 위한 라이브 공연으로 감미로운 보이스로 감성을 촉촉이 적실 수 있는 라이브 가수의 매력적인 콘서트로 꾸며질 예정이다.

오늘 취하면’, ‘1+1=0’ 등의 곡을 통해 독보적인 음색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수란과 고백’, ‘미안해등 깊고 애절한 보이스의 양다일, 홀로’, ‘솔직하게 말해서등 차세대 OST 여왕으로 꼽히는 김나영이 라이브 밴드와 함께 히트곡을 선보인다.

재단이 운영하는 아트트럭4.5톤의 대형 트럭을 개조한 이동식 공연 무대로, 찾아가 는 공연으로 시민의 호응을 얻고 있다. 지원 형과 기획(‘아트트럭 라이브’) 형 공연으로 구분되며, 기획 형인 <어반 스테이지>(‘아트트럭 라이브 Part.2’)는 고품격 라이브 공연 콘텐츠를 야외에서 관람할 수 있도록 선보인다. 한편 2019년 첫 번째 기획 형 공연으로 용인시청 광장에서 선보였던 <더 그레잇 뮤지컬 갈라>(‘아트트럭 라이브 Part.1’, 622)2500여 명의 시민이 광장을 꽉 채우며 성황리에 마무리 된 바 있다.

초겨울 밤, 발라드 콘서트의 진수를 보여줄 <어반 스테이지>는 용인 시민을 위한 무료 공연으로 별도의 사전 신청 없이 공연 당일 오후 430분부터 입장해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공연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www.yicf.or.kr) 또는 문예진흥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정찬성 기자 ccs12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