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농업인 평생교육기관 ‘그린대학’ 졸업식 개최
상태바
용인시, 농업인 평생교육기관 ‘그린대학’ 졸업식 개최
  • 정찬성 기자
  • 승인 2019.11.06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기 및 대학원 과정 졸업생 108명 배출

[KNS뉴스통신=정찬성 기자] 용인시는 6일 농업기술센터 대강당에서 농업인재를 육성하고 귀농희망자의 정착을 돕는 용인그린대학 13기 및 대학원 졸업식을 가졌다.

이날 졸업식엔 그린대학 총장인 백군기 시장을 비롯해 졸업생, 동문, 가족 등 12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13기 과정은 지난 3월 입학한 농업CEO, 그린농업과, 신규농입인과 3개 과정에 114명이 입학해 8개월간 다양한 교육일정을 수료하고 최종 108명이 졸업을 하게 됐다.

농업인대학 발전, 성적우수, 공로, 개근 등 우수한 졸업생 52명에게는 용인시장상, 용인시의회 의장상, 농촌진흥청장상 등이 수여됐고 우수논문과제 발표 등 그간의 결과물을 선보이는 자리도 마련됐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그린대학이 급변하는 농업환경에 대처해 나갈 인재 양성에 큰 몫을 하고 있다”며 “졸업생들이 배운 것을 잘 활용해 지역리더로서 훌륭한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내년 용인그린대학 제14기과정과 대학원 수강생 모집요강을 12월에 공고할 방침이다.

정찬성 기자 ccs12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