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8 12:22 (월)
SK나이츠, 신인선수 첫 인사 및 러브 봉사단 발대식 거행
상태바
SK나이츠, 신인선수 첫 인사 및 러브 봉사단 발대식 거행
  • 김숙임 기자
  • 승인 2019.11.06 1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숙임 기자] 서울 SK나이츠 프로농구단이 지난 4일 2019 신인선수 드래프트에서 선발한 김형빈(19세, 201cm, 안양고)과 박상권(22세, 194cm, 한양대)을 9일(토) 오후 3시에 학생체육관에서 열리는 전자랜드와의 홈경기에서 팬들에게 첫 선을 보인다.  

신인선수 소개와 함께 SK나이츠는 9일(토)을 “서울시 사회복지관의 날”로 정해 서울시 사회복지협의회(회장 최성숙) 산하 관련 단체들을 초청해 경기 관람을 실시 한다.  

10일(일) 오후 3시에 열리는 전주 KCC와의 경기에서는 송파구 자원봉사센터 “러브 봉사단(단장 정서율)” 발대식을 거행한다. “러브봉사단”은 SK나이츠 홈 경기 가 열리는 날마다 학생체육관에서 관중들을 대상으로 “러브쿠폰”을 판매해 수익금 전액을 송파구 관내 저소득층 지원에 사용할 예정이다.  

또한, SK나이츠는 이날을 “파워풀엑스 데이”로 지정해 SK나이츠 오경식 단장과 파워풀엑스 박인철 대표가 2019~2020시즌 협약식을 갖는다. 경기 중에는 서울SK 나이츠 치어리더이자 파워풀엑스 광고 모델인 박기량과 함께 하는 파워풀엑스 체조 타임을 통해 관중들에게 또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계획이다.  

10일 경기 종료 후에는 SK나이츠 선수들이 시즌권 회원 및 경기중 선정된 일반 팬들과 함께 하는 피자파티가 열릴 예정이다.

김숙임 기자 ball@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