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8 18:15 (월)
충북도, ‘한국4-H대상 시상식’ 대상 등 ‘본상’ 휩쓸어
상태바
충북도, ‘한국4-H대상 시상식’ 대상 등 ‘본상’ 휩쓸어
  • 이건수 기자
  • 승인 2019.11.03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 남성중학교 4-H회, 보은 김한수 청년 4-H회원 영예 수상자 선정
충북4-H연합회가 지난 2일 ‘제21회 한국4-H대상 시상식’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사진=충청북도]
충북4-H연합회가 지난 2일 ‘제21회 한국4-H대상 시상식’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사진=충청북도]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 충청북도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지난 2일 천안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 대강당에서 개최된 ‘제21회 한국4-H대상 시상식’에서 충북4-H연합회가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청주 남성중학교(지도교사 전미경)가 학교4-H분야에서 대상(교육부장관상)을, 보은의 김한수 회원이 청년4-H분야에서 본상(농촌진흥청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4-H대상 시상식은 지(智)·덕(德)·노(勞)·체(體) 4-H이념을 바탕으로 창의적 사고력과 올바른 인성을 갖춘 창의융합인재의 체계적 발굴․육성을 목적으로 개최되며, 한국4-H본부에서 매년 활동이 우수한 회원들을 선발하여 시상하고 있다.

충북4-H연합회(회장 이승환)는 ‘좋은 것을 더욱 좋게 실천으로 배우자’라는 모토로 미래 농업을 이끌어 갈 청년농업인과 농심을 갖춘 청소년으로 구성된 단체로서 10,670명이 활동하고 있다.

도 농업기술원 권혁순 지원기획과장은 “농업과 농촌에서 젊은 4-H회원들이 희망을 품고 꿈을 펼쳐 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