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8 23:12 (월)
완도군, 청정바다와 어우러진 국화 전시회 개최
상태바
완도군, 청정바다와 어우러진 국화 전시회 개최
  • 장경정 기자
  • 승인 2019.10.23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도해일출공원에서 10월 25일부터 11월 10일까지 열려
△‘2019 완도국화전시회’가 오는 25일부터 11월 10일까지 17일 간 다도해일출공원 완도타워 일원에서 열린다.[사진=완도군]
△‘2019 완도국화전시회’가 오는 25일부터 11월 10일까지 17일 간 다도해일출공원 완도타워 일원에서 열린다.[사진=완도군]

[KNS뉴스통신=장경정 기자] ‘2019 완도국화전시회’가 오는 25일부터 11월 10일까지 17일 간 다도해일출공원 완도타워 일원에서 열린다.

국화전시회는 완도군의 대표 축제인 ‘2019 청정완도 가을빛여행’과 연계하여 추진되며, 다른 지역의 국화 축제와 차별화되게 푸른 바다가 한눈에 내려다보이고 빼어난 풍광을 자랑하는 완도타워에 15종, 2만 2천 점의 국화를 전시했다.

또한 완도타워 앞마당에서는 통기타와 색소폰, 추억의 팝송 공연이 펼쳐져 방문객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할 예정이다.

완도타워 내부에는 ‘완도사랑 국화동호회’ 회원들의 국화 분재 작품과 지역 작가들의 다양한 그림과 시가 국화와 어우러져 전시된다.

△‘2019 완도국화전시회’가 오는 25일부터 11월 10일까지 17일 간 다도해일출공원 완도타워 일원에서 열린다.[사진=완도군]
△‘2019 완도국화전시회’가 오는 25일부터 11월 10일까지 17일 간 다도해일출공원 완도타워 일원에서 열린다.[사진=완도군]

아울러 가족과 함께 미니액자 그림그리기, 캐릭터 팔찌 만들기, 팽이 색칠하기 등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고, ‘완도꽃차 가공연구회’에서 만든 향긋한 꽃차와 꽃 음료를 시음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다도해일출공원 입구에서 중앙공원까지는 모노레일이 운행되고, 완도타워에서 중앙공원까지는 짚라인이 운영되고 있어 완도로 가을 여행을 온다면 국화 향기를 맡으며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다.

완도군 관계자는 “완도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이 청정완도의 가을빛 정취를 만끽하고 갈 수 있도록 행사 추진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장경정 기자 knskj1011@daum.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