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9 23:13 (화)
대구과학대 다롄 세종학당, 한국어 영상 스토리텔링 및 K-POP 경연대회 개최
상태바
대구과학대 다롄 세종학당, 한국어 영상 스토리텔링 및 K-POP 경연대회 개최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9.10.23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구과학대
사진=대구과학대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대구과학대학교 다롄(大连)세종학당은 주 다롄 대한민국 출장소와 공동으로 지난 19일 중국 다롄진푸신취(大连金普新区)방송국 스튜디오에서 ‘2019년 한국어 영상 스토리텔링 및 K-POP 경연대회’를 개최했다.

한국어를 전공(부전공)하는 중국 학생들 간의 소통 및 교류, 한국어 교육 발전을 위해 주 다롄 대한민국 출장소 후원으로 매년 개최되고 있는 경연대회는 지난 2013년부터 이어져 올해로 7회째를 맞이했다.

대회장에는 주 다롄 대한민국 출장소 최종석 소장, 다롄한국인(상)회 유대성 회장, 최용수 고문, 금주신구 공영택 주임, 다롄한국국제학교 임승호 교장 등이 참석했으며, 각 학교 응원단 및 참가자 가족들이 스튜디오를 가득 메웠다.

1부행사로 진행된 K-POP경연대회에는 총 14개팀이 참가해 지금까지의 노력이 헛되지 않게 출중한 한국어 실력뿐만 아니라 노래실력까지 뽐내 객석을 사로잡았다.

이어진 2부에서는 11개팀이 스토리텔링대회 무대에 올라 뛰어난 한국어 실력으로 주제에 관련한 자신의 생각을 명확하게 표현하며 자료 조사에서부터 수집, 문제점 해결방안까지 제시해 심사위원들을 놀라게 했다.

또 부대행사로 다롄대학 성악과 한멍천(韩梦晨)학생의 ‘선구자’공연과 세종학당 문화강사 전정남(全正男)선생의 장고연주 축하공연도 이어졌다.

권영미 대구과학대 다롄세종학당장은 “많은 학생들이 한국어와 한국문화를 사랑하고 더 나아가 전공으로 선택하는 모습을 볼 때마다 매우 기쁘고 뿌듯하다”며 “오늘 같은 문화 행사들을 통해 참가자들에게 도움이 되고 미래에 웃으며 돌이켜볼 수 있는 즐겁고 아름다운 추억으로 새겨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다롄한국인(상)회 유대성 회장은 “앞으로 여러분들이 한·중간의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며 양국의 우의와 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확신하다”며 “지금까지 준비한 실력을 아낌없이 발휘해 좋은 결실을 맺으면서 즐겁게 즐기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최종석 소장은 “이 같은 행사는 대한민국 정부가 적극장려, 지원하는 문화콘텐츠사업이다”며 “앞으로도 큰 문제가 없는 한 영사출장소는 정부의 지침에 따라 지원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다롄세종학당은 문화체육관광부의 지원을 받아 2013년 대구과학대학교와 다롄대학의 합작으로 설립됐으며, 전 세계 180여개 중 우수학당으로 두 차례 선정된 바 있다.

한·중 젊은이들의 문화 교류를 통해 함께하는 세상을 교육하고 있으며, 특히 다롄대학과 지역사회 젊은이들에게 한국어와 한국문화(한복체험, 사물놀이, 한국전통 수공예품 제작, 말하기 대회, 한국요리, 김장잔치 노래, K-POP댄스 등)을 소개하고 체험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 한·중 문화 대축제, 한·중·일 음식문화재 등 대외활동으로 한국문화를 알리는 역할과 더불어, 한국어 교육자 학술대회 및 한국어학과 대학원생 우수 논문 발표회를 통해 중국지역의 한국어과 대학생들이 한자리에 모임으로써 한국어 교육에 당면한 문제에 대해 논의하고 정보를 교환하며 학생들에게 폭넓은 지도와 사기를 북돋워 주는 기회도 제공하고 있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