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4 19:51 (목)
한강유역환경청 공모 ‘우수주민지원 특별지원사업’선정
상태바
한강유역환경청 공모 ‘우수주민지원 특별지원사업’선정
  • 박준태 기자
  • 승인 2019.10.18 0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론면 수변구역 양수장 설치 사업, 농업용수 걱정없다

[KNS뉴스통신=박준태 기자] 원주시 부론면 수변구역 양수장 설치 사업이 최근 한강유역환경청에서 공모한 2020년 우수주민지원 특별지원사업에 선정됐다.

해당 지역은 수원 부족으로 매년 가뭄 피해가 반복돼 농업인들의 영농 활동에 큰 불편을 초래하고 있어 안정적인 농업용수 확충이 절실한 상황이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원주시 부론면 법천3리(좀재부락)와 정산4리(서작부락) 일원에 내년부터 2021년까지 기금 9억 6천만 원, 시비 2억 4천만 원 등 총 12억 원을 투입해 양수장 2개소와 농업용수 공급관로 6㎞를 설치하게 된다.

경상현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사업이 완료되면 충분한 수원 확보를 통해 안정적인 농업용수 공급이 가능해져 토양 유실 방지 및 수분율 상승은 물론 농작물 생육환경 개선으로 생산량이 늘어나 농가 소득 증대에 기여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박준태 기자 oyoshiki@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