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5 23:31 (금)
강석호 “한국농수산유통공사 농산물 관리 강화해야”
상태바
강석호 “한국농수산유통공사 농산물 관리 강화해야”
  • 한다영 기자
  • 승인 2019.10.17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석호 의원
강석호 의원

[KNS뉴스통신=한다영 기자] 한국농수산유통공사가 관리하고 있는 농산물 비축기지에서 지난 5년간 배추, 무, 양파 등의 농산물들이 폐기된 양이 10,088톤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강석호 의원의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비축기지에 비축되고 있던 농산물가운데 배추 2587톤, 무 4392톤, 양파 3109톤이 폐기된 것으로 확인되었다.

폐기된 농산물의 사유는 △시중가격 약세 지속 상황에서 시장방출 중단에 따른 저장기간 경과 감모처리 △고랭지 채소 공급과잉 발생으로 장기보관에 따른 품위 저하로 식용불가 및 관련품목 수급안정 △수급불안기 가격안정용 활용 이후 장기보관에 따른 품위저하로 식용불가 및 관련품목 수급안정 등 이었다.

강 의원은 “수급안정을 위해 aT가 수매한 이후 활용하지 못하고 장기보관에 따른 품위저하로 폐기되었다는 것은 사실상 농산물 관리 부실”이라며 “aT는 비축기지의 효율적 관리운영을 통해 위생·안전관리를 강화하고 더 이상 농산물이 폐기되는 일이 없도록 해야한다”며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한다영 기자 dayoung@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