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0 23:18 (수)
전주대 한국어문학과 이용욱 교수, 발전기금 1,000만원 기탁
상태바
전주대 한국어문학과 이용욱 교수, 발전기금 1,000만원 기탁
  • 송미경 기자
  • 승인 2019.10.15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대 인문대학 한국어문학과 이용욱 교수가 학교 발전기금으로 1,000만원을 기부했다.
전주대 인문대학 한국어문학과 이용욱 교수가 학교 발전기금으로 1,000만원을 기부했다.

[KNS뉴스통신=송미경 기자] 전주대 인문대학 한국어문학과 이용욱 교수가 학교 발전기금으로 1,000만원을 기부했다.

지난 8월 인문대학은 진리관 307호를 계단식 강의실로 리모델링하고 그 명칭을 공모했는데, 이 교수의 아이디어 ‘성연(聖淵)홀’로 명명되게 됐다.

성연은 ‘성인의 연못’이라는 의미로 지식과 사람이 모여 연못을 이루어 인문대학이 발전한다는 희망을 담았다.

이 교수는 전주대에 감사함과 사랑을 담아 새로운 강의실을 작명하고, 이번에는 발전기금 1,000만원까지 기탁하게 된 것.

이용욱 교수는 “전주대학교 구성원으로서 그동안 받은 은혜와 감사함을 조금이나마 보답하기 위해서 기부하게 됐다”며 “발전기금이 전주대 인문대학 발전에 보탬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전주대 인문대학장 이상균 교수는 “이 교수의 뜻에 따라 진리관 307호를 사람과 지식이 모여 학문을 탐구하는 배움의 공간이라는 의미로 성연(聖淵)홀이라 명명하고, 인문학적 소양과 글로벌 감각을 갖춘 창의인문인재 양성을 위한 공간으로 활용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용욱 교수는 2005년 전주대에 부임하여 인문대학장과 인문과학연구소장을 역임하고 현재 이야기문화연구소장을 맡고 있다.

송미경 기자 ssongmi1536@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