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8 22:30 (월)
김생환 서울시의회 부의장, 제1회 전국체육대회 기념표석 제막식 참석
상태바
김생환 서울시의회 부의장, 제1회 전국체육대회 기념표석 제막식 참석
  • 백영대 기자
  • 승인 2019.10.11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 부의장 “대한독립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고 한국 체육발전의 뜻 기대한다”

[KNS뉴스통신=백영대 기자] 서울시의회 김생환 부의장(더불어민주당, 노원4)은 10일 오전 서울시 중구 정동 배재학당 역사박물관 인근에서 진행된 “제1회 전국체육대회 개최지 기념표석 제막식” 행사에 참석해 민족정신의 의미를 담은 축사를 했다.

이 날 행사에는 서울시의회를 대표해 김생환 부의장, 서울시 강태웅 행정1부시장, 주용태 관광체육국장, 대한체육회 박명현 100주년기념사업추진위원장, 김승호 사무총장 외 배재대학교 김선재 총장, 배재학당역사박물관 최종희 관장 등 내·외빈 및 행사 관계자들이 다수 참석했다. 

김 서울시의회 부의장은 축사를 통해 “서울시의회와 가까운 배재학당 역사박물관 현장에서 민족적 역사의 의미가 있는 제1회 전국체육대회 개최지 기념표석 제막식을 갖게 된 것을 진심으로 기쁘게 생각한다”고 감회를 표했다.

이어 김생환 부의장은 “올해로 100회를 맞이한 전국체전이 1920년 7월 창립된 우리 겨레의 체육 통합 단체인 ‘조선체육회’의 민족정신과 신체발달의 창립목적에 맞게 대한민국 엘리트 스포츠의 산실이자 스포츠 문화유산으로 자리매김하게 됐다”며, “민족정신의 의미를 담은 기념표석 제막식을 통해 대한독립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고 한국 체육발전에도 그 큰 뜻이 모여져 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에 진행된 제막식 기념표석은 전국체육대회의 효시가 된 제1회 전조선야구대회의 개최지였던 옛 배재고보 운동장 터, 배재학당 역사박물관 진입로에 자리하게 된 데에 그 의미를 더했다.

백영대 기자 kanon333@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