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배다리도서관 2019 인문독서아카데미’ 성황리 마무리
상태바
평택시‘배다리도서관 2019 인문독서아카데미’ 성황리 마무리
  • 정찬성 기자
  • 승인 2019.10.09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정찬성 기자] 평택시립 배다리도서관은 지난 5월 21일부터 10월 1일까지 진행한 ‘2019년 인문독서아카데미 공모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인문독서아카데미는 지역주민들의 인문정신 문화 고양과 지역사회 독서문화 확산을 위해 개설된 강좌로 배다리도서관에서는 ‘생태적 삶을 위하여; 물의노래, 땅의노래, 바람의노래’란 주제로 총 15회 운영했다.

이번 강좌에는 매회 30여명의 시민들이 참여하며 ‘환경’과‘생태’에 관심을 보이며 다시 한번 경각심을 가지게 됐다.

강좌는 ▲노자와 간디의 생태사상 ▲동학에서 찾아본 생태주의 ▲태양광도시 ▲숲과 상생평화의 지혜 ▲가축과 농지, 산림 이야기 ▲식용동물의 삶 ▲방사능 시대 ▲녹색연합과 함께하는 환경이야기 ▲평택의 생태 등 다양한 사례를 통해 환경의 문제를 살펴보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됐으며, 전문가와 시민들이 함께 교류했다.

강연에 참여한 시민은 “인문학과 접목해서 환경을 생각할 수 있어 좋았다”며, “심각한 환경에 관심을 갖게 됐다’고 소감을 전했다.

도서관 관계자는 “이번 인문학 강의로 시민들의 관심을 모아 자연과 더불어 살아가기 위한 더 나은 미래로 이어질 거라고 기대한다”며, “내년에도 강좌 뿐 아니라, 영화 상영과 도서전시를 통해 시민들의 공감을 확대하는 사업이 이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찬성 기자 ccs12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