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8 09:05 (일)
익산시, 학교주변 여성·학생 위한 안전한 귀갓길 조성
상태바
익산시, 학교주변 여성·학생 위한 안전한 귀갓길 조성
  • 우병희 기자
  • 승인 2019.10.07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우병희 기자]  익산시가 여성과 학생들의 안전한 귀갓길 조성을 위해 생활안전 환경디자인 사업에 나선다.

시는 지난 4월 이리여자고등학교, 남창초등학교, 이리서초등학교 주변을 사업 대상지로 선정하고 설계용역과 경관위원회 심의를 마무리하고 공사에 착수했다고 7일 밝혔다.

사업 대상지는 어린이보호구역과 여성안심귀갓길로 지정됐으나 환경조성이 제대로 돼 있지 않아 범죄예방을 위한 생활안전시설이 필요한 지역이다.

시는 이곳에 총 2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학교 주변 통학로, 골목, 담장에 CCTV 등의 방범시설물 설치하고 안전한 보행을 위한 보차도 분리 도색작업, 야간 경관조명을 설치할 예정이며 올 11월경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김성도 도시재생과장은 “범죄에 노출되기 쉬운 골목 등에 디자인적 요소를 가미한 환경개선으로 물리적인 효과뿐만 아니라 주민들의 관심과 인식의 변화를 이끌어내어 범죄를 예방하는데 효과적인 사업이 될 것”이라며 “학생과 여성, 지역주민 누구에게나 안전한 도시환경 조성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익산경찰서와 MOU를 체결하고 범죄예방이 필요한 지역을 선정하여 지난해에는 원광여자고등학교와 부송초등학교 학교 주변 환경을 개선한 바 있다.

우병희 기자 wbh4757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