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6 11:56 (토)
구미시, 중앙부처 ‘생활SOC 복합화 사업’ 3개소 선정
상태바
구미시, 중앙부처 ‘생활SOC 복합화 사업’ 3개소 선정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9.10.04 2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시청 전경. [사진=구미시]
구미시청 전경. [사진=구미시]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구미시는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추진하는 ‘2020년도 생활SOC 복합화 사업’에 총 3개소가 선정돼 3년간 국비 149억원을 지원받게 된다.

구미시는 연초부터 김상철 부시장 주재하에 사업 발굴 보고회를 개최하는 등 지역별 사업수요를 조사하고 수차례 부서 검토와 실무자 회의를 거듭 실시해 최종 3개 복합화 사업을 신청했다.

이번 복합화 사업 공모에는 전국 17개 시·도에서 총 311건의 사업이 신청되는 등 지역별 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우리시에서는 지역구 국회의원 및 도·시의원과 협업해 적극적으로 대응한 결과 신청한 3개 사업 모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선정된 사업으로 강동꿈나무문화나눔터 건립사업은 산동면 확장단지 공공도서관 부지에 총 사업비 180억원(국비 85.6억원)을 투입해 공공도서관, 체육관, 국공립어린이집, 다함께돌봄센터, 주거지주차장을 포함한 복합시설을 건립하게 된다.

시립중앙도서관 증개축사업은 총 사업비 44억원(국비 19억원)을 투입해 노후된 형곡동 시립도서관 리모델링 및 증축을 통해 도서관 시설 확장 및 생활문화센터를 조성한다.

또 구미 문화로 미니큐브 조성사업은 총 사업비 78.2억원(국비 44.7억원)을 투입해 원평동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미니큐브 조성사업에 추가로 작은도서관과 생활문화센터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구미시는 오는 2020년부터 사업에 착수해 2022년까지 준공할 계획이며, 사업추진이 완료되면 지역사회의 거점 문화 및 소통공간으로 자리매김해 시민의 정주여건 및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2020년 생활SOC 복합화 사업의 성공적 추진과 더불어 적재적소에 필요한 차년도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시민모두가 행복한 구미시 조성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