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7 14:50 (목)
세종시 ‘전의면·전동면 복컴’ 생활SOC 복합화 사업 선정
상태바
세종시 ‘전의면·전동면 복컴’ 생활SOC 복합화 사업 선정
  • 성기욱 기자
  • 승인 2019.10.04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문화센터, 국민체육센터 등 3년간 국비 43억원 확보

[KNS뉴스통신=성기욱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는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위원장 송재호·이하 균형위)에서 추진 중인 생활SOC 복합화 공모사업에 전의면·전동면 복합커뮤니티센터(이하 복컴) 등 2건(총 사업비 224억원)이 선정돼 3년간 국비 43억원을 지원받는다.

생활SOC 복합화 사업은 보육·의료·복지·교통·문화·체육시설 등 일상생활에 필요한 필수 인프라 10종의 시설* 중, 2종 이상을 하나의 부지에 복합적으로 건립하여 지역 주민의 삶의 질 향상을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번에 선정된 전의면 복컴(총 사업비 112억원, 국비 22억원)은 국민체육센터, 생활문화센터, 작은도서관, 유아시설 등을 복합화하여 건립하는 사업으로, 문화·체육·복지시설과 농업·교통시설을 합리적으로 배치해 공공서비스의 효율성을 증대하고, 다양한 주민편의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함께 선정된 전동면 복컴(총 사업비 112억원, 국비 21억원)도 국민체육센터, 생활문화센터, 면사무소, 보건지소, 복지회관 등을 통합적으로 건립하여 행정서비스와 함께 다양한 주민자치 프로그램 및 맞춤형 문화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주민 스스로 복컴에 필요한 시설물을 결정하기 위해 지역 주민으로 이루어진 복컴 건립협의회(위원 26인)를 구성, 10차에 걸친 회의를 통해 다양한 주민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하여 계획을 수립하였고, 상대적으로 소외되어 있는 읍면지역 주민들의 편익을 증진하고, 생활권 활력증진을 제고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춘희 시장은 “사업 계획부터 지역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좋은 성과를 이뤄낼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올해의 성과를 바탕으로 주민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균형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성기욱 기자 skw8812@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