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5 21:53 (화)
원주 반곡역사관, 한글과 함께합니다
상태바
원주 반곡역사관, 한글과 함께합니다
  • 박준태 기자
  • 승인 2019.10.04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곡역사관 전경
반곡역사관 전경

[KNS뉴스통신=박준태 기자] 원주역사박물관 분관 반곡역사관(원주시 양지로 36)은 한글날을 기념해 우리의 소중한 문화유산인 한글의 의미를 되새기고 그 가치와 우수성을 시민과 함께 공유할 수 있는 한글 주간 행사를 9일과 12일 운영한다.

한글날인 9일(수) 오후 2시부터는 반곡역사관의 주요 유물인 쏘가리 병에서 착안한 쏘가리 모양 모빌 만들기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쏘가리 모양 나무판에 순 우리말 한글을 다양한 색깔로 쓰고 그려 각자의 개성으로 표현함으로써 한글의 미(美)를 직접 느껴볼 수 있다. 프로그램 참여대상은 7세 ~ 13세이며, 총 15명을 모집한다.

오후 4시부터는 반곡역사관 앞 미리내 공원에서 ‘예쁜 우리말 동요 음악회’가 열린다.

12일(토) 오후 4시부터는 ‘반곡 가을 음악회’를 개최한다. 김민지 소프라노와 임창한 바리톤이 오페라, 뮤지컬, 가곡, 팝송, 샹송 등 여러 장르의 가을과 어울리는 음악을 들려줄 예정이다.

원주역사박물관 관계자는 “반곡역사관 방문객과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열리는 한글 주간 행사에 많은 참여 바란다”라고 전했다.

박준태 기자 oyoshiki@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