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2 22:14 (화)
영덕군, 제18호 태풍 ‘미탁’ 대비 총력 대응
상태바
영덕군, 제18호 태풍 ‘미탁’ 대비 총력 대응
  • 장세홍 기자
  • 승인 2019.10.02 2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영덕군
사진=영덕군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경북 영덕군은 제18호 태풍 ‘미탁’이 북상하자 2일 오전 9시 군청재난상황실에서 상황판단회의를 열고 각 부서별 대응태세를 점검하며 비상체제에 돌입했다.

이희진 영덕군수와 실과소·읍면장들은 태풍 이동경로와 지역 내 영향 시간대를 분석하고 분야별 재난대비 사전조치사항을 점검했다.

특히 침수우려지역 피해예방을 위해 저수지 수위 조절상황, 배수펌프장 가동, 대형양수기 관리실태 등을 점검하고 읍면별 모래 설치, 침수방지판 설치현황 등을 확인했다.

이번 태풍이 취약시간대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되므로 영덕군은 태풍진로 주민홍보에 주력하고 있으며, 비상근무자를 읍면 현지에 배치해 비상상황에 즉각 대처하도록 조치했다.

이희진 군수는 “예찰과 시설물 점검 등 현장중심의 재난대응에 총력을 기울이고 읍면장과 마을이장, 사회단체가 유기적인 협력체제를 구축해 재난에 적극 대처하도록 힘을 모아 달라”고 주문했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