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2 06:49 (화)
윤경희 청송군수, 제18호 태풍 ‘미탁’ 선제 대응 나서
상태바
윤경희 청송군수, 제18호 태풍 ‘미탁’ 선제 대응 나서
  • 장세홍 기자
  • 승인 2019.09.30 2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청송군
사진=청송군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윤경희 청송군수는 30일 군수실에서 간부 공무원들과 함께 제18호 태풍 ‘미탁’ 대비 상황판단 및 대책 점검회의를 개최하고, 태풍 북상에 따른 사전대비에 나섰다.

기상청에 따르면 강한 중형급 태풍인 ‘미탁’이 빠른 속도로 북상해 오는 10월 3일과 4일 청송지역에 강풍을 동반한 폭우가 내릴 것으로 예상돼, 이에 윤 군수는 인명피해 제로 및 물적피해 최소화를 위해 상황판단 및 대책 점검회의를 개최해 지역 내 재해취약지구, 각종 수리시설 등 현장점검 및 시설물 관리에 만전을 기하도록 강조했다.

특히 청송군은 재해취약지구 24개소, 저수지 150개소, 재난 예경보시설 42개소 등의 시설물을 사전에 점검하고, 예비특보 발효시 즉시 비상근무에 돌입하기 위한 준비태세를 갖추는 등 태풍피해 예방을 위한 철저한 활동을 펼친다는 방침이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상황판단 및 대책 점검회의를 통해 “전 공직자의 철저한 대비로 태풍 피해를 최소화 하고, 군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