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5 11:53 (일)
'영양 별빛 생태관광 명품화사업' 국토부 지역개발 대표사업 선정
상태바
'영양 별빛 생태관광 명품화사업' 국토부 지역개발 대표사업 선정
  • 장세홍 기자
  • 승인 2019.09.23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 특별전시관 전시
별생태체험관 내부. [사진=영양군]
별생태체험관 내부. [사진=영양군]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영양국제밤하늘보호공원 별빛 생태관광 명품화사업이 국토교통부 지역개발 우수사례 대표사업으로 선정돼 오는 25일~27일까지 3일간 전남 순천에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 지역특별관에 전시된다.

이번 지역개발 대표사업 선정은 최근 3개년('16∼'18년) 지역개발우수사례 수상작 중 지자체 신청을 받아 도별로 1개 대표사업이 선정(5개)됐다.

선정된 지역개발 우수사례 대표사업은 (경북영양) 별빛 생태관광 명품화 사업을 포함해 (충북영동) 레인보우 힐링타운 투자선도지구, (충남예산) 황새공원 조성사업, (전남담양) 담주 4길 융·복합 프로젝트 ‘쓰담’, (강원 삼척) 유리조형 문화관광 테마파크 사업이다.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주관하는 2019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는 ‘혁신적 포용국가를 위한 균형발전’을 주제로 개최되며, 전시박람회, 정책박람회, 국민참여박람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국토교통부는 지역개발 우수사례를 소개하고 지역 관광 및 특화자원을 홍보하기 위해 지역특별관을 운영한다.

‘영양국제밤하늘보호공원 별빛 생태관광 명품화사업’은 아시아 최초 국제밤하늘보호공원 지정에 걸맞은 생태관광 인프라 확보를 위해 영양군이 2016년 국토부 지역수요맞춤 지원 사업에 공모 선정돼 총 32억원의 사업비로 추진한 사업이다.

주요 사업으로는 노후된 반딧불이 생태학교를 리모델링해 복합 과학체험공간으로 변모시킨 별생태체험관, 이색적인 휴게공간인 온실쉼터, 별을 보며 사계절 캠핑을 즐길 수 있는 명품 캠핑장, 별빛테마 특화정거장 조성 등이 있다.

장유식 생태공원사업소장은 “명품화된 지역자원을 적극 활용해 별 볼일 없는 세상에 별 볼일 있는 영양의 차별화된 생태관광 콘텐츠를 개발하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