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7 14:17 (목)
주민이 참여하고 가꾸는 우리마을 남촌도림동 제3차 벽화그리기 시행
상태바
주민이 참여하고 가꾸는 우리마을 남촌도림동 제3차 벽화그리기 시행
  • 김재우 기자
  • 승인 2019.09.23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재우 기자] 남촌도림동 마을환경개선 주민공동체 ‘꽃피는 남촌 두레’(회장 공병화)는 「아름다운 마을만들기 벽화그리기」제3차 작업을 지난 10일부터 19일까지 5일간에 걸쳐 실시했다.

대상지는 마을 내에서 쓰레기가 버려지고 쌓이기만 하던 고속도로 방음벽 인근지역으로 2일간은 각종 불법 홍보물 제거, 쓰레기 청소, 방음벽 물청소 등 사전작업을 했다.

이어 3일간은 구청 도시경관과에서 연계해준 화가들이 밑그림을 그린 후 공동체 회원들과 남촌초등학교 5학년 학생 등 약100명의 참여로 총 90m에 달하는 고속도로 방음벽이 아름다운 그림으로 새롭게 탄생했다.

작업이 진행되는 동안 인근주민들은 주차차량을 빼주고, 봉사자들에게 시원한 물을 접대하는 등 적극적인 지지와 응원을 했다.

올해 3월 구성된 주민공동체 ‘꽃피는 남촌 두레’는 어둡고 위험한 골목을 벽화로 환하고 아름다운 장소로 바꾸는 활동뿐 아니라, 그동안 지속가능한 발전을 준비하는 마을공동체 활동을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

특히, 남촌 어울림커뮤니티센터 건립과 작은도서관 조성 등의 굵직한 하드웨어 유치와 주도성과 참여에 나서는 주민활동이라는 소프트웨어 확보 등의 성과를 거두고 있다.

공병화 회장은 “작은 발걸음이지만 천천히 지속적으로 추진해 주민이 진정으로 원하는 도시재생을 이룰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김재우 기자 woom00211@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