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8 14:38 (금)
휴넷 탤런트뱅크, 아주산업과 고급 인력 공유 MOU
상태바
휴넷 탤런트뱅크, 아주산업과 고급 인력 공유 MOU
  • 김관일 기자
  • 승인 2019.09.18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주산업 임직원 퇴직 후 탤런트뱅크 전문가로 활동 지원키로
휴넷 탤런트뱅크와 아주산업의 MOU 체결 기념촬영 모습. 사진 왼쪽 휴넷 탤런트뱅크 서보성 팀장, 오른쪽 아주산업 이황철 비서실장. [사진=휴넷]
휴넷 탤런트뱅크와 아주산업의 MOU 체결 기념촬영 모습. 사진 왼쪽 휴넷 탤런트뱅크 서보성 팀장, 오른쪽 아주산업 이황철 비서실장. [사진=휴넷]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대표 조영탁)은 자사 인재 매칭 서비스 ‘탤런트뱅크’가 아주산업(대표 박상일)과 인적자원 활용 및 공유를 위한 MOU를 최근 체결했다고 밝혔다.

탤런트뱅크는 산업별 검증된 전문가를 기업의 요구사항에 맞게 매칭해 필요한 기간 동안 프로젝트를 수행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전문가 매칭 플랫폼이다. 지난해 7월 정식 출범한 후 5060 시니어 전문가들과 중소/중견 기업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아주산업 출신의 퇴직 또는 퇴직 예정 임직원은 기업 내 절차를 거쳐 휴넷 탤런트뱅크의 전문가로 위촉될 수 있게 되고, 위촉된 전문가는 탤런트뱅크에 의뢰 된 타 기업의 프로젝트에 지원이 가능하게 된다.

또한, 탤런트뱅크는 아주산업에 특정 역량의 인재가 필요할 시 이에 맞는 전문 인력을 공급할 수 있게 된다.

이를 통해 양사는 기업의 단기 프로젝트성 업무 수행에 필요한 높은 인력 운영비를 절감하고, 사회적으로는 고급 인력의 시니어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관일 기자 ki21@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