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3 22:33 (월)
자유한국당 경북도당, 투쟁현안 긴급대책회의 갖고 강력 투쟁 예고
상태바
자유한국당 경북도당, 투쟁현안 긴급대책회의 갖고 강력 투쟁 예고
  • 안승환 기자
  • 승인 2019.09.11 2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지역의 국회의원들과 당협위원장 등 11명 긴급대책회의 갖고 사퇴 촉구 성명서 발표
자유한국당 대구시당, 조국 사퇴 1인 시위 및 국민서명운동 전개
사진=자유한국당 경북도당
자유한국당 경북도당은 11일 오후 4시 당사에서 조국사태에 대한 투쟁현안 긴급대책회의를 열고 조국 사퇴 촉구 성명서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자유한국당 경북도당]

[KNS뉴스통신=안승환 기자] 자유한국당 경북도당(위원장 최교일 의원)은 11일 오후 4시 당사에서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을 강행한 사태를 국민들이 분개하고 있다며 한목소리를 내고 앞으로 더욱 강력한 투쟁을 예고했다.

경북지역의 국회의원들과 당협위원장 등 10명은 자유한국당 경북도당 회의실에서

최교일 위원장이 투쟁현안 긴급대책회의에 앞서 최근의 조국 사태 전반에 대한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안승환 기자]
최교일 위원장이 투쟁현안 긴급대책회의에 앞서 최근의 조국 사태 전반에 대한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안승환 기자]

최교일 위원장은 “배우자가 피의자 신분으로 수사를 받고 있고, 본인 또한 명의신탁으로 부동산 투기 및 거래를 일삼았으며, 웅동학원과 사모펀드 등 대구.경북 지역민들의 분노는 하늘을 찌를 듯하다.”고 포문을 열고, “이러한 상황에서도 대통령의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 강행은 국민을 무시하는 처사다. 앞으로 대여투쟁을 넘어 수렁에 빠진 나라를 구하는데 머리를 맞대고 행동으로 보여줘야 할 때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만희 의원은 “이번 조국 사태를 보면서 진보.좌파의 민낯을 봤다. 국민들의 우리 한국당에 강력한 투쟁을 요구하고 있다. 무기력하다는 국민들의 질책을 직면하고 있는데, 오늘 이후로 더 강력한 투쟁을 해 나가겠다”고 강한 의지를 드러내보였다.

또한 김석기 의원은 “피의자를 임명 강행한 대통령은 오만과 독선으로 가득차 있다. 경제와 안보는 파탄 지경이다. 연일 미사일을 쏘아대는 북한을 향해 한마디도 말을 못하고 있는 대통령과 여당은 내년 선거와 북한만 바로 보고 있다.”며 날선 비판을 쏟아내며, “경주에서도 시위와 조국임명반대 서명운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보다 효과적인 투쟁을 모색하기 위해 이 자리에 왔다.”며 강한 어조로 말했다.

이어 비공개로 전환하여 논의를 거듭한 후에 ‘주국 사퇴 촉구 성명서’를 보도자료를 통해 밝히며 강력한 대국민 메시지를 전했다.

정종섭 한국당 대구시당 위원장이 11일 동대구역 광장에서 조국 사퇴 1인 시위를 펼치고 있다. [사진=정종섭 위원장]
정종섭 한국당 대구시당 위원장이 11일 동대구역 광장에서 조국 사퇴 1인 시위를 펼치고 있다. [사진=정종섭 위원장]

한편, 자유한국당 대구시당(위원장 정종섭)은 11일 동대구역 광장에서 조국 사퇴 1인 시위 및 국민서명운동을 전개했다.

추석 귀향 시민들에 대한 귀향인사와 더불어 진행된 ‘조국 사퇴 1인 시위 및 국민서명운동에는 정종섭 대구시당 위원장, 장상수 대구시의회 부의장, 김재우 대구시의원, 오세호 동구의회 의장을 비롯한 대구시당 주요당직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한국당 대구시당은 조국 후보자를 법무부 장관에 임명하여 국민에게 큰 좌절을 안겨준 현 정부를 규탄하고, 무너져 내린 대한민국의 정의를 바로 세우기 위해 계속해서 1인 시위와 국민서명운동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하 성명서 전문

 

『조국 사퇴 촉구 성명서』

존경하는 도민 여러분, 그리고 국민 여러분!

문재인 대통령은 국민의 뜻을 정면으로 무시하고 기어코 수사대상인 범죄 피의자 조국을 법무장관에 임명을 강행하였습니다.

불법과 불평등, 불공정, 부정의의 표본인 사람을 법치주의의 상징인 법무장관에 임명하는 것은 실로 경악을 금치 못하는 일입니다.

온갖 불법과 편법 특혜로 점철되어 범죄혐의를 받고 있는 조국을 법무장관으로 임명 강행한 것은 국가의 근간인 법치주의 파괴임과 동시에 국민에 대한 도전입니다.

증거인멸과 증언조작 등 온갖 범죄혐의로 자신과 온 가족이 검찰 수사를 받아야 하는 피의자 조국은 법무장관직에서 사퇴해야합니다.

준엄한 민심을 거부하고 국민에게 도전하는 문재인 정권은 반드시 심판 받아야 합니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저희 자유한국당 경북 국회의원 및 당협위원장 일동은 내일 오후 2시 김천역광장에서 규탄대회를 시작으로 추석연휴 동안 범죄 피의자 조국의 사퇴를 위해 끝까지 투쟁할 것임을 결의합니다.

국민여러분들께서 힘을 모아주신다면 자유한국당은 반드시 문재인 정권을 심판하고 범죄 피의자 조국을 법무장관직에서 사퇴시키겠습니다. 우리들의 뜻이 관철될 때까지 끝까지 투쟁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19년 9월 11일

자유한국당 경북 국회의원 및 당협위원장 일동

안승환 기자 no1news@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