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3 22:33 (월)
이라크 순례자들의 혼잡 사고로 31명 사망
상태바
이라크 순례자들의 혼잡 사고로 31명 사망
  • AFPBBNews=KNS뉴스통신
  • 승인 2019.09.11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라크 시아파 회교도들이 2019년 9월 10일 성지인 카르발라에서 아수라의 날을 기념하는 음력 10일 추모행렬에 참가하고 있다.ⓒAFPBBNews
이라크 시아파 회교도들이 2019년 9월 10일 성지인 카르발라에서 아수라의 날을 기념하는 음력 10일 추모행렬에 참가하고 있다.ⓒAFPBBNews

[크레디트 ⓒAFPBBNNews=KNS뉴스통신] 이라크 중부 카르발라에서(Karbala)에서 10일 이슬람 시아파(Shiite)의 축제 "아슈라(Ashura)"에 해당하는 성지로 행진했던 순례자들이 겹쳐서 쓰러졌고 적어도 31명이 숨지고 100명이 부상했다.

이라크에서는 과거, 아슐라의 행진이 수니파의 과격파 집단에 습격당한 적이 있지만, 이번 피해 규모는 동국의 아슐라에서 일어난 혼잡 사고로서는 근년 최대를 기록했다.

바그다드 남쪽 100킬로에 위치한 카르발라에는 예언자 무하만도(Prophet Mohammed)의 손자, 후세인(Hussein)를 추모하기 전 세계에서 수십만명의 시아파 순례객이 모이고 있었다.

황금 돔을 장식한 모스크로 향하는 길에서는 검은 옷차림의 순례자들이 군중이 되어 행진. 이라크 보건부에 따르면 여럿이 먼저 가려고 하는 압력으로 순례자들이 겹쳐서 쓰러졌고 적어도 31명이 숨지고 100명이 부상했다.

동성의 세이 후바드르(Seif al-Badr)대변인은 부상자 중 10명은 심각한 상태에서 사망자 수는 늘어날 우려가 있다고 말했다.

ⓒAFPBBNews

 

 

AFPBBNews=KNS뉴스통신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