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8 17:52 (수)
전남도-KBS, 재난대응 업무협약 효과 톡톡
상태바
전남도-KBS, 재난대응 업무협약 효과 톡톡
  • 방계홍 기자
  • 승인 2019.09.10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안전 CCTV 영상 공유로 태풍 실시간 현장상황 주민 제공
△전라남도청사 전경
△전라남도청사 전경

[KNS뉴스통신=방계홍 기자] 전라남도가 재난방송 주관사인 KBS의 광주방송총국과 전국 최초로 체결한 재난대응 업무협약에 따라 이번 제13호 태풍 ‘링링’과 관련한 재난 현장 CCTV 영상을 공유해 도민에게 제공한 것이 피해 최소화에 한몫을 한 것으로 분석됐다.

10일 전라남도에 따르면 태풍 ‘링링’이 북상하면서 한반도를 관통할 것으로 예측됨에 따라 재난 위험지역에 설치된 재난안전 CCTV 영상을 KBS광주방송에 실시간으로 제공했다.

이에 따라 KBS는 태풍이 오기 전부터 전국 각 지역의 현장 상황을 시시각각으로 전했으며 특히 전남지역 곳곳에 설치된 CCTV 영상을 실시간으로 전국방송에 연결, 태풍 피해를 경고하는 등 안전 유지 및 피해 최소를 위한 대국민 홍보에 전력을 쏟았다.

재난방송을 시청한 많은 지역민들은 태풍에 안전하게 대비하는데 큰 도움을 받았고, 그 결과 전남에서는 단 1명의 인명피해도 발생하지 않았다.

임채영 전라남도 도민안전실장은 “전국 최초로 KBS 광주방송총국과 재난대응 업무협약을 체결해 이번 태풍에 적극 활용했다”며 “앞으로도 태풍 등 각종 재난발생 시 영상을 신속하게 제공해 피해를 최소화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전라남도는 대형 재난 발생 시 신속한 상황 전파와 도민 행동요령 안내 등을 위해 지난 6월 KBS 광주방송총국(국장 정혜승)과 업무협약을 체결, 도가 설치한 재난안전 CCTV 영상을 통해 KBS에서 재난현장을 실시간으로 방영토록 하는 협력체계를 구축했다.

방계홍 기자 chunsapan2@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