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장선 평택시장 추석 명절 어려운 이웃과 복지시설 찾아 위문
상태바
정장선 평택시장 추석 명절 어려운 이웃과 복지시설 찾아 위문
  • 정찬성 기자
  • 승인 2019.09.10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정찬성 기자] 정장선 평택시장은 지난 6일부터 추석 명절을 앞두고 지역 내 저소득 소외계층 및 사회복지시설 등을 방문하여 어렵고 외로운 이웃들이 훈훈하고 따뜻한 정이 넘치는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대상자들을 위로했다.

이번 방문은 장애인·아동·노인 등 다양한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위문품을 전달하고 노고를 격려하며 애로사항을 청취함으로써 어려운 이웃을 세심하게 살피고 확인하는 소중한 시간이 됐다.

정장선 시장은 “추석을 맞아 시민 모두가 행복하고 풍요로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어려운 이웃들을 더욱 세심하게 보살펴 나가겠다”고 약속하며, “더불어 사는 사회분위기 확산에 전 시민이 함께 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평택시는 매년 명절을 앞두고 자체예산 및 민간 후원금으로 가구당 3만원 상당의 명절 위로금을 지원해 왔으며, 올 추석에도 8,100여 세대의 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등 어려운 이웃들에게 위로금을 지급했다.

정찬성 기자 ccs12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