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원평동, ‘태풍 피해 복구 및 추석맞이 대청소’ 실시
상태바
평택시 원평동, ‘태풍 피해 복구 및 추석맞이 대청소’ 실시
  • 정찬성 기자
  • 승인 2019.09.09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과 함께하는

[KNS뉴스통신=정찬성 기자] 평택시 원평동 주민센터(동장 김정섭)는 9일 13호 태풍 ‘링링’이 휩쓸고 간 관내에 대해 깨끗하고 쾌적한 환경 조성을 위한 일제대청소를 실시했다.

이 날 원평동 12개 단체(협의회장 이원배) 및 공무원, 지역주민 등 100여 명은 서부역을 중심으로 태풍으로 떨어진 나뭇가지와 쓰레기를 마대자루에 담고 주요 도로변을 비롯한 골목 구석구석을 빈틈없이 청소하느라 구슬땀을 흘렸다.

특히 올바른 쓰레기 배출문화 정착을 위해 홍보 캠페인도 함께 실시하여, 청결한 거리환경 유지를 위한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협조를 구했다.

이원배 협의회장은 “이번 환경정비로 추석을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에게 깨끗하고 쾌적한 원평동을 제공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정섭 원평동장은 “비가 계속 오는 중에도 일제대청소 및 태풍 피해 복구에 참여해 주신 12개 단체와 주민들께 깊은 감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단체회원, 주민들과 협조하여 아름답고 깨끗한 원평동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찬성 기자 ccs12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