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중앙동 새마을 남ㆍ녀 지도자, 따뜻한 한가위 선물을 전하다
상태바
평택시 중앙동 새마을 남ㆍ녀 지도자, 따뜻한 한가위 선물을 전하다
  • 정찬성 기자
  • 승인 2019.09.09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정찬성 기자] 평택시 중앙동 새마을 남·녀 지도자(회장 한정헌, 강진영)는 지난 6일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을 맞이하여 주변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사랑나눔 송편 만들기 행사를 가졌다.

지난 설에도 사랑의 만두 나눔으로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했던 새마을 남·녀 지도자 50여명은 중앙동 여러 단체 회원들과 함께 관내 저소득가구, 홀몸 어르신 등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취약계층 150세대를 위해 직접 빚은 송편을 전달했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한정헌, 강진영 회장은 “명절을 맞이하여 직접 만든 송편을 주변 어려운 이웃들과 나눠 먹을 수 있어 기쁘고 뿌듯하다”며. “함께할 이웃들이 곁에 있으니 따뜻한 추석을 보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대규 중앙동장은 “언제나 주변 이웃들을 위한 행사에 발 벗고 나서는 새마을 남·녀 지도자의 모습을 보면서 추석 명절의 진정한 의미를 되새기게 되어 진심어린 감사의 뜻을 전하며 이와 같은 행사에 최선의 지원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정찬성 기자 ccs12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