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4 17:38 (목)
한번덕 시장, 태풍 ‘링링’ 대비 긴급 현장 점검
상태바
한번덕 시장, 태풍 ‘링링’ 대비 긴급 현장 점검
  • 이건수 기자
  • 승인 2019.09.07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흥덕구청사 건립 현장 방문, 태풍 대응 태세 점검
한범덕 청주시장이 흥덕구청사 건립 현장을 6일 방문해, 태풍 대응 태세를 점검하고 있다.[사진=청주시]
한범덕 청주시장(왼쪽에서 두번째)이 흥덕구청사 건립 현장을 6일 방문해, 태풍 대응 태세를 점검하고 있다.[사진=청주시]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 한범덕 청주시장이 태풍 ‘링링’ 북상에 따라 재해 취약지역인 흥덕구청사 건립 현장을 6일 방문해 태풍 대응 태세를 점검했다.

흥덕구청사는 강내면 사인리에 연면적 1만 4174㎡, 지상 6층 규모로 2021년 1월에 준공 예정으로, 지난해 12월 착공해 현재 공정률은 17.6%이다.

한 시장은 현장을 방문해 ▲태풍으로 인한 폭우와 강풍에 대비해 건축현장 인부의 안전관리 현황 ▲낙하물로 인한 안전사고 방지계획 ▲배수시설 불량으로 인한 침수 대책 등을 점검했다.

공사 관계자에게는 “태풍 피해 예방을 위한 비상 대응 체계를 구축해, 긴급 상황 발생 시 장비와 인력을 최대한 동원해 신속한 구호와 복구가 이루어지도록 만전을 다해 달라”고 강조했다.

김연인 안전정책과장은 “이번 태풍에 대비해 인명피해 우려 지역, 산사태 취약지역, 대규모 건설 현장의 안전점검을 강화하고 있다”며, “시민들도 태풍 피해를 보지 않도록 기상예보에 주의를 기울여 달라”라고 당부했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