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2 16:59 (일)
인천도시공사, 임대주택 고령 1인 가구에 말벗봉사 및 의약품 전달
상태바
인천도시공사, 임대주택 고령 1인 가구에 말벗봉사 및 의약품 전달
  • 김재우 기자
  • 승인 2019.09.05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재우 기자] 인천도시공사(사장 박인서)는 5일 콜센터 직원을 포함한 11명의 공사 직원들로 꾸려진 해드림봉사단이 연수구 선학·연수·청학 임대주택 안심전화 대상 세대에 가가호호 방문해 말벗봉사와 함께 기초 의약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도시공사의 안심전화 서비스를 받는 고령의 1인 가구를 대상으로 실시됐다. 안심전화 사업은 공사가 관리·운영하는 임대주택 입주민 중 장애인 및 고령의 1인 가구를 대상으로 고독사를 예방하고, 주거만족도를 제고하고자 2017년부터 추진되는 사업이다.

입주민 김OO(75세)씨는 “매달 도시공사에서 잘 지내냐고 안부도 묻고, 불편함이 없는지 살펴주는 것도 너무나 고마운데 오늘은 직접 와서 얘기도 나누고 약도 줘서 정말 고마웠다”고 전했다.

김근수 주거복지 본부장은 “정기적인 안심전화 서비스뿐만 아니라 지속적인 말벗봉사 등을 통해 입주민의 마음마저 보듬을 수 있는 주거복지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재우 기자 woom00211@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