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2 19:58 (일)
행안부, 태풍 '링링' 대비 긴급 대처상황 점검
상태바
행안부, 태풍 '링링' 대비 긴급 대처상황 점검
  • 김린 기자
  • 승인 2019.09.05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오전 제13호 태풍 링링 내습에 대비해, 향산 배수펌프장(경기 김포시)을 방문한 진영 장관이 관계자들과 침수 위험에 대비한 시설운영과 관리 실태 등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행정안전부]
5일 오전 제13호 태풍 링링 내습에 대비해, 향산 배수펌프장(경기 김포시)을 방문한 진영 장관이 관계자들과 침수 위험에 대비한 시설운영과 관리 실태 등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행정안전부]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이 우리나라 전역에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행정안전부는 오늘(5일) 오전 진영 장관 주재로 관계부처와 지자체가 참석하는 대처상황 점검회의를 개최했다.

회의를 통해 강풍에 대비해 농작물, 항만시설, 타워크레인, 수산 증‧양식 시설 등에 대한 피해예방 조치와 긴급복구 지원체계를 유지하도록 하고,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민 대피계획을 점검하고 현장 예찰활동을 강화하고 재난방송을 통해 태풍대비 행동요령을 적극 홍보하도록 지시했다.

또 태풍 특보상황에 따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근무를 단계적으로 발령하고 지자체 현장 대응을 지원하기 위해 현장상황관리관을 파견할 예정이다.

진영 행안부 장관은 “그간의 선행강우로 지반이 약해졌고 강한 바람으로 인한 피해 발생이 우려된다”며 “관할 지역과 소관 시설 위험요소에 대한 선제적인 점검과 예방 조치들을 철저히 시행해 달라”고 관계기관에 요청했다.

그러면서 “국민들께서는 실외활동을 자제하고 집 주변의 축대나 배수구를 미리 점검하는 등 피해 예방을 위한 행동수칙을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김린 기자 grin@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