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4 17:45 (화)
법위반 기업 3개사 2018년도 동반성장지수 등급 ‘강등’
상태바
법위반 기업 3개사 2018년도 동반성장지수 등급 ‘강등’
  • 김관일 기자
  • 승인 2019.09.05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반위 의결… 대림산업‧CJ올리브네트웍스 2단계, 코스트코코리아 1단계 강등
제57차 동반위 진행 모습. [사진=동반위]
제57차 동반위 진행 모습. [사진=동반위]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법을 위반한 3개사가 2018년도 동반성장지수 등급이 강등됐다.

동반성장위원회(위원장 권기홍)는 5일 제57차 동반성장위원회를 개최하고 하도급법, 대규모유통업법 및 상생법을 위반한 대림산업, CJ올리브네트웍스, 코스트코코리아 3개사의 2018년도 동반성장지수 등급 ‘강등’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들 3개사는 지난 6월 27일 동반위가 공표한 2018년도 동반성장지수에서 각각 ‘최우수(대림산업)’, ‘우수(CJ올리브네트웍스)’, ‘양호(코스트코코리아)’ 등급을 받았으나 이후 공정거래위원회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법 위반 사실을 확인하고 시정명령 및 과징금(대림산업, CJ올리브네트웍스), 과태료(코스트코코리아) 처분 후 동반위에 이 사실을 통보한 바 있다.

이에 동반위는 ‘동반성장지수 산정 및 공표에 관한 운영기준’에 의거, 과징금 처분을 받은 대림산업, CJ올리브네트웍스의 평가등급을 두 단계씩, 과태료 처분을 받은 코스트코코리아는 한 단계 강등하기로 심의·의결하는 한편 기 부여된 인센티브를 모두 취소하고 관계부처에 통보키로 했다.

동반위는 향후 2018년도 동반성장지수 공표일(2019.6.27.) 이후 3개월이 경과되는 시점(2019.9.26.)까지 공표기업의 법위반에 따른 처분사실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하고 법위반으로 인한 처분이 확인될 경우 즉시 등급에 소급 반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관일 기자 ki21@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