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2 19:58 (일)
13호 태풍 ‘링링’ 북상…내일 오후부터 제주 영향
상태바
13호 태풍 ‘링링’ 북상…내일 오후부터 제주 영향
  • 김린 기자
  • 승인 2019.09.05 0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 예상 이동경로 [자료=기상청]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 예상 이동경로 [자료=기상청]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북상하는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의 영향으로 내일 (6일) 오후에 제주도에서 비가 시작돼 밤에는 남해안, 모레(7일)는 전국으로 확대돼 비가 오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링링은 오늘(5일) 새벽 3시 중심기압 960hPa, 중심 부근 최대풍속 140km/h(39m/s)의 강도 강의 중형 태풍으로 일본 오키나와 남서쪽 약 44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9km로 북북서진하고 있다.

이 태풍은 내일 오후 3시 제주 서귀포 남남서쪽 해상에 접근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북상하는 태풍의 영향으로 비가 8일 오전까지 이어지면서 장기간 매우 많은 비로 인한 비 피해가 우려되니 침수와 산사태, 축대붕괴 등 수방대책에 만전을 기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린 기자 grin@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