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7 22:17 (일)
추석 택배 등 사칭 스미싱 주의…“미확인 문자 링크주소 클릭하지 마세요”
상태바
추석 택배 등 사칭 스미싱 주의…“미확인 문자 링크주소 클릭하지 마세요”
  • 김린 기자
  • 승인 2019.09.04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미싱 피해예방 수칙 [자료=경찰청]
스미싱 피해예방 수칙 [자료=경찰청]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추석 연휴를 앞두고 택배 배송 확인, 소액 결제 문자 등을 사칭한 스미싱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돼 주의가 요구된다.

방송통신위원회,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금융위원회, 금융감독원, 경찰청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악성 앱 주소가 포함된 휴대폰 문자(SMS)를 대량 전송한 뒤 이용자가 악성 앱을 설치하거나 전화를 하도록 유도해 금융, 개인정보 등을 탈취하는 수법인 ‘스미싱’에 주의하라고 4일 당부했다.

올해 7월까지 스미싱 탐지 건수는 전년 동기간 대비 21.5% 증가했다. 특히 지인을 사칭한 스미싱이 지난해 7월 7470건에서 올해 7월 3만 4160건으로 크게 증가하고 있다.

스미싱 사기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택배 조회, 명절 인사, 모바일 상품권·승차권·공연예매권 증정 등의 문자 속에 출처가 확인되지 않은 인터넷주소(URL)는 클릭하지 않아야 한다.

또 앱이 함부로 설치되지 않도록 스마트폰의 보안설정을 강화하고, 앱을 다운로드 받을 경우 문자 속 링크를 통해 받지 않고 공인된 오픈마켓을 통해 앱을 설치한다. 보안강화와 업데이트 명목으로 개인정보·금융정보를 요구하는 경우에는 절대 입력하거나 알려주지 않아야 한다.

명절 연휴 중 스미싱 의심 문자를 수신했거나 악성앱 감염 등이 의심 되는 경우 국번없이 118로 불법스팸대응센터에 신고하면 2차 피해예방과 악성코드 제거 방법 등을 24시간 무료로 상담 받을 수 있다.

김린 기자 grin@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