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2 19:58 (일)
경북도, 내년도 정부예산안 국비건의사업 4조 549억원 반영
상태바
경북도, 내년도 정부예산안 국비건의사업 4조 549억원 반영
  • 장세홍 기자
  • 승인 2019.08.29 2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정부가 내년도 예산안을 국회에 제출하는 법정기한인 9월 3일을 앞두고 경북도의 정부예산안에 담은 국비예산은 4조 549억원으로 추정됐다.

이는 전년 정부예산안 반영규모에 비해 증가한 것으로 내년도 정부예산 규모가 올해 469.6조원 보다 9.3% 늘어난 513.5조원으로 대폭 확대된 것과 더불어 국비확보를 위해 여야 국회의원 등 지역연고 인적네트워크와 도와 시·군이 합심해 중앙부처 및 정부예산안 반영에 전 행정력을 집중한 결과로 보인다.

이번 정부예산안에 담긴 도 건의사업 국비반영액을 살펴보면 ▴SOC분야 2조 4098억원(전년 2조 824억 대비 15.7% 증가) ▴연구개발분야 1978억원 ▴농림수산분야 5538억원 ▴문화분야 1486억원 ▴환경분야 2573억원 ▴복지분야 159억원 ▴기타분야 4717억원 이다.

이는 전년도 예산반영 규모인 3조 6154억원보다 4395억원이 증가한 것으로 특히 SOC분야에서 전년대비 15.7% 늘어나 지역현안 도로·철도 등 교통인프라 구축사업 추진에 탄력이 붙을 것으로 보여진다.

이번 정부예산안에 반영된 주요사업으로는 ▴포항~영덕간고속도로 건설(남북7축) 939억원 ▴중앙선복선전철화(도담~영천) 4980억원 ▴동해중부선철도부설(포항~삼척) 3185억원 ▴동해남부선복선전철화(포항~울산) 849억원 ▴영천~신경주복선전철화 786억원 ▴첨단자동차검사연구센터건립 85억원 ▴포항~안동국도확장 226억원 ▴옥률~대룡 국도대체우회도로 213억원 등이다.

또 ▴울릉공항건설 389억원 ▴생활소비재융복합산업기반구축 30억원 ▴세포막단백질연구소설립 46억원 ▴백신글로벌산업화기반구축사업 199억원 ▴스마트원예단지기반조성 35억원 ▴국립문화재수리재료센터건립 8억원 ▴매립지정비사업 50억원 ▴영덕강구항개발 175억원 ▴포항영일만항북방파제 및 어항방파제보강 301억원 ▴국립청소년산림센터건립 90억원 ▴도청이전터 청사 및 부지매각 300억원 등이 반영됐다.

신규사업으로 ▴사물무선충전(WCoT)실증기반조성사업 6억원 ▴동해선전철화(포항~동해) 200억원 ▴독도전용소형조사선건조 25억원 ▴농소~외동간국도4차로건설 5억원 ▴영천하이테크파크지구 간선도로건설 10억원 등이 반영됐다.

김장호 경북도 기획조정실장은 “앞으로도 이번 정부예산안에 일부 미반영된 사업들은 향후 국회 심의과정에서 지역 국회의원 등과 긴밀히 협력해 반드시 추가 확보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