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9 19:01 (목)
김병우 교육감, 개학철 학교급식 '특별 점검' 나서
상태바
김병우 교육감, 개학철 학교급식 '특별 점검' 나서
  • 이건수 기자
  • 승인 2019.08.29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병우 교육감이 29일 용암초등학교를 불시 방문해, 학교급식에 대한 특별점검을 실시했다. [사진=충북교육청]
김병우 교육감(왼쪽)이 29일 용암초등학교를 불시 방문해, 학교급식에 대한 특별점검을 실시했다. [사진=충북교육청]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 김병우 충청북도교육감이 29일, 일선 학교를 찾아가 학교급식 특별점검에 나섰다.

김 교육감은 이날 오전 7시 50분 식재료 납품시간에 맞추어 용암초등학교를 불시 방문해 납품 식재료 상태, 조리과정, 급식시설 확인 등 학교급식 전반적인 위생관리 상태를 꼼꼼히 살폈다.

이번 점검은 개학철인 8·9월 급식이 재개되면서 온·습도가 높은 날씨에 식중독 발생 위험이 높아짐에 따라, 급식관계자의 경각심을 높이고자 마련됐다.

김 교육감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현장에서 최선을 다하고 있는 학교급식관계자들을 격려하며, “올해는 충북지역 학교급식에 특별히 주의를 쏟아야하는 시기라며, 보다 안전한 급식을 위해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도교육청은 오는 9월까지 부교육감, 행정국장 등 간부공무원들도 일선 학교에 대한 학교급식 특별점검을 이어간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