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7 11:45 (화)
군산시, 폭염 속 첫 벼 수확 “기쁨 두배”
상태바
군산시, 폭염 속 첫 벼 수확 “기쁨 두배”
  • 이세환 기자
  • 승인 2019.08.23 0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이세환 기자] 군산시에서 올해 첫 벼를 수확해 눈길을 끌고 있다.

군산시는 지난 21일 서수면 축동리 일원 2,400평 농지에서 올해 첫 조생종 벼를 수확했다고 밝혔다.

이날 수확한 벼는 수량성과 품질이 우수한 조생종 조평벼로, 서수면 축동리 전업농 이존숙씨가 지난 5월 4일 첫 모내기를 실시한 후 110일만의 수확이다. 이씨는 총 13필지 중 조평벼 7필지, 운광벼 6필지를 경작해 8월말까지 수확할 예정이다.

올해 첫 벼 수확을 시작한 이씨는 “고품질 쌀을 생산하고자 모든 농민들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올해는 날씨가 좋아 작년에 비해 3%의 증수가 기대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벼 베기 현장을 찾은 김병래 농업기술센터소장은 “많은 어려움 속에서도 영농활동을 지속한 농가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농가 소득 증대를 위해 여러방면으로 적극적 지원을 약속하겠다”고 전했다.

 

이세환 기자 human0654@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