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3 22:33 (월)
신원철 서울시의회 의장,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회장 선출…3대 역점과제 발표
상태바
신원철 서울시의회 의장,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회장 선출…3대 역점과제 발표
  • 백영대 기자
  • 승인 2019.08.21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국회통과 ▲의장협의회 조직 개편
▲청와대, 중앙정부, 국회, 지방4대협의체와 다양한 정책협의 채널 구축
신 회장 “지방의회 위상 정립 및 권한 강화 위해 3대 역점과제 충실히 이행할 것”

[KNS뉴스통신=백영대 기자] 서울시의회 신원철 의장(더불어민주당)이 20일 개최된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정기회에서 16대 후반기 회장으로 선출됐다.

2000년도에 설립된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는 17개 전국시·도의회의장들로 구성된 협의체로, 지방자치 발전과 지방의회 운영에 관한 의회 상호교류 및 협력 증진, 불합리한 법령 및 제도개선을 위한 공동 활동 등을 통해 대한민국 지방분권과 지방자치 발전에 앞장서고 있다.

회장으로 선출된 신원철 의장은 앞으로 1년간, 17개 시·도의회 의장들의 의견을 모아 지방자치 발전과 지방의회 운영에 관한 상호 교류 및 협력 증진을 위한 구심점 역할을 하게 된다.

신 의장은 서울시의회에서 8·9·10대를 지낸 3선 시의원으로, 9대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 및 서울특별시의회 지방분권 TF단장을 역임했고 10대 전반기 서울시의회 의장을 역임 중이다.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관계자는 “신원철 의장은 오랫동안 지방자치 발전을 위해 노력한 시민의 일꾼이며, 서울시의회 의장으로서 전국 지방의회 역량 강화에 앞장서 왔다”며,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국회통과 등 후반기 주요 일정을 고려해 회장으로 선출됐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취임사를 통해 신 의장은 “성숙한 자치분권 실현과 지방의회 발전에 대한 시대적 요구가 높아가는 시점에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회장이라는 중요한 역할을 맡게 됐다”며, “앞으로 지방의회 위상 정립 및 권한 강화를 위해 3대 역점과제를 충실히 이행하겠다”고 피력했다.

이어 신원철 의장은 자치분권을 향한 혁신적 변화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올 하반기 정기국회에서 개정안이 통과될 수 있도록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또 신 의장은 SNS를 통해 “진정한 지방분권 실현으로  주주의와 국가균형발전의 주춧돌이 되겠다”며, “<길이 없으면 길을 만들며 간다! 여기서부터가 희망이다>라는 말처럼 국민과 함께 새로운 길을 만들어 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신원철 의장이 발표한 3대 역점과제는 다음과 같다.

첫째,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의 국회통과를 위해 대 국회 촉구활동을 강화한다. 둘째, 시·도의회 위상 강화에 걸맞도록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조직을 개편한다. 셋째, 청와대, 중앙정부, 국회, 정당, 지방4대협의체와 지방의회 위상 강화를 위한 다양한 정책협의를 활성화한다.

                           

백영대 기자 kanon33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