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9 19:01 (목)
서울시교육청, 학교 교육환경개선 ‘시민참여현장검증단’ 운영
상태바
서울시교육청, 학교 교육환경개선 ‘시민참여현장검증단’ 운영
  • 백영대 기자
  • 승인 2019.08.19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장실·냉난방개선 등 교육환경개선 필요 480개 학교 현장 검증

[KNS뉴스통신=백영대 기자]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은 20일부터 23일까지 4일간 교육환경개선이 필요한 480개교(유 4개원, 초 217개교, 중 125 개교, 고 128개교, 특수 4개교, 각종 2개교)를 방문해 2020년도 교육환경개선 대상사업의 우선순위를 검증하는 ‘시민참여현장검증단(이하 검증단)’을 운영한다.

검증단은 시민의 시각으로 교육환경개선 대상사업을 재검증해 예산 낭비요인을 제거하고, 개선이 시급한 학교에 먼저 예산을 편성해 교육환경개선 사업의 공정성을 확보하기 위해 운영된다.

검증단은 총 120명으로 구성되며, △화장실 개선 △냉난방 개선 △창호 개선 △외벽 개선 △바닥 개선 △급식실 개선 총 6개 단위사업 24개 팀에 각 분야별로 시민·시의원·시설전문가·기술직공무원 등 5명씩 배치된다.

이들은 학교를 직접 방문해 학교 관계자의 의견을 청취하고, 수평적 관점에서 단위사업별로 비교·검토할 예정이다.

서울시교육청은 검증단의 역할 강화를 위해 19일 왕십리 디노체컨벤션에서 검증단을 위촉하고, 사전회의를 가진다.

2020년 대상 교육환경개선 우선순위는 검증단의 현장점검 결과를 반영해 9월 중 우선순위심의위원회를 통해 확정하고 공개될 예정이며, 2020년도 교육환경개선 대상사업 예산 편성에 반영할 계획이다.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시민참여현장검증단’ 운영을 통해 투명한 행정을 구현하고, 교육환경개선 대상사업의 공정성을 확보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백영대 기자 kanon33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